타이밍 기가 막혔다. 약수터 산행

하수의 일상 | 2009.10.13 13:23 | Posted by 하수

딸아이가 오늘도 아침에 늦게 일어났다. 10시가 넘으니 어린이집에서 전화가 왔다.
오늘은 늦더라도 꼭 보내겠다고 통화를 했다.
식빵에 크림치즈 발라 요구르트 두 개씩 아이와 함께 간단히 먹고 샤워시켜 옷 입히고 머리 묶어줬다.
아침 하늘을 창문을 통해 보니 아주 고운 하늘색이다.
약수터를 가려고 반바지와 반팔 티셔츠를 입고 목 없는 양말에 실내화를 신고 아이와 같이 집을 나섰다.
어린이집에서 아이와 손인사를 나누는데 아이가 5시까지 꼭 오라고 신호를 했다.
짜식... 아침엔 늦게 11시에 가는 녀석이 집에는 일찍 오려고 하네...^^


지금 사는 동네로 이사 오기 전에 미리 이 약수터와 시립어린이집을 인터넷으로 검색하고 결정했다.
이사 한 달 전에 미리 어린이집에 입소 신청을 해 놓고 약수터 입구도 확인 했다.
지금 생각해도 그 결정은 참 잘 한 것 같다.
남들은 버스나 승용차 타고 와서 이 산을 오르는데...^^


이 산은 여름부터는 그냥 푸르기만 하다. 말 그대로 푸른산이다.^^
모니터에 찌든 내 눈을 오늘도 저 나무들과 하늘을 보며 정화 시켰다.
나의 친구인 나무들과 나의 스승인 자연을 오늘도 몸으로 느끼고 헉헉 거리며 숨 가쁘게 걸었다.


산을 오를 땐 이렇게 눈 부시게 맑았던 하늘이


내려오는 길엔 느낌이 범상치가 않다.
집에 와 이불 하나 세탁기 돌리는데 천둥 소리가 나며 비가 억수로 쏟아졌다.
내가 산에서 내려올 때 등산하러 올라오던 사람들 꽤 있었는데... ㅎㅎㅎ 우산 챙겨 갔으려나?

지금은 비가 그치고 다시 날씨가 개는 중이다.
오늘 약수터 산행 진짜 타이밍 기가 막혔다. ㅎㅎ^^
아... 내일 딸아이 소풍 가는 날인데... 날씨가 좋아야 할텐데...


아래 손가락을 눌러주시면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볼 수 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un'A 2009.10.13 1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왔나봐요??^^
    여기는 완전 여름날씨에요..
    집 가까운곳엔 약수터가 있어서
    운동삼아 오르면 건강에도 좋고..^^

    지금은 뭐하셔요??^^

  2. BlogIcon 빨간來福 2009.10.13 1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일은 괜찮겠지요. 재미있는 소풍이 되엇으면 좋겠네요.

  3. BlogIcon 태아는 소우주 2009.10.13 14: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일 따님 소풍인가 봐요.~ 무사히 잘 다녀오기를

  4. BlogIcon 유 레 카 2009.10.13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비가 왔군요..

    여기는 날씨가 아주 따뜻하니 좋은데요^^

  5. BlogIcon 파아란기쁨 2009.10.13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이 바로 있어서 정말 좋은것 같습니다...
    가끔 아이들 데리고 산에 가고 싶어도 멀리 있다는 핑계로 거의 안데리고 가는 무심한 아빠라서요...ㅠ.ㅠ

  6. BlogIcon 핑구야 날자 2009.10.13 1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낮에 외식하는데 비가오더니 사무실로 올때는 비가 그쳐..ㅜㅜ

  7. BlogIcon 영웅전쟁 2009.10.13 18: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일이 딸아이 소풍가는군요...
    이얍 내일 비오지 말것 ㅎㅎㅎ
    건강하시게 다니는 모습이 보기 좋다는 ㅋ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8. BlogIcon 홍E 2009.10.13 18: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엄마의 부름에 깨털러갔다가 비 홀딱맞고왔어요 ㅠ.ㅠ 집에서 쉬어야하는데 ;; 깨털라고 흨흨 ;; 요즘 산에 오르실때 반바지 반팔이면 춥지 않나요??? 혹시 그전에 봤떤 슬리퍼도 신고요??

  9. 2009.10.13 19: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BlogIcon SAGESSE 2009.10.13 1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크림치즈 사러가야하는데, 낼 점심으로 먹어야겠네요! 따라쨍이니까요~하수님 편안 저녁 되시샴!

  11. BlogIcon mami5 2009.10.13 1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이임이 절묘했네요..^^ㅋㅋ
    내일은 비가 안와야될텐데..옛날 우리 아이들 어릴때도
    꼭 소풍가는 날만 흐리고 바람 불고 추워서 혼나던데..안그랬음 합니다..^^*

  12. BlogIcon 배살 2009.10.13 2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약수터가 근처에 있는 어린이집이라... 제가 7살 때는 집에서 가장 가까운 어린이집에서추억을 만들었는데 따님은 근처에서도 추억을 많들 수 있겠군요. 아, 어린이집 시절엔 숙제도 없고 좋았는데...ㅠㅠ

  13.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10.13 2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뒤에 약수터와 근처에 어린이집이라.. 환상의 궁합이군요~
    비가 오는데.. 걱정이내요. 내일은 비오지 말라고 밤새 빌어야 겠습니다^^

  14. 임현철 2009.10.13 2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 안오길 바랄게요.

  15. BlogIcon 취비(翠琵) 2009.10.14 0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빛이 무척 따뜻한 느낌이 나네요^^

  16. BlogIcon 아이미슈 2009.10.14 0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같아선 푸른 숲이라도 봐야 숨이 쉬어질것 같네요..부럽습니다.

  17. BlogIcon 예스비™ 2009.10.14 06: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님은 비 안맞으셨어요? 기막힌 타이밍이네요ㅋ
    하수님 사진실력도 일품이네요. 많이 부러워요~~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시고, 행복하세요.

  18. BlogIcon 디나미데 2009.10.14 2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내일 오랜만에 약수터 등산갑니다. 근데, 오늘 여기는 바람이 많이 불어 추웠죠. 암튼 이번주는 부산국제영화제다 등산이다 광안리불꽃축제 등등 바쁘네요. ^^

  19. BlogIcon shinlucky 2009.10.15 0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선한공기가느껴지네요.서울인여기는지금은비가안오네요^_^

  20. BlogIcon best survival kits 2013.01.14 2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아내가 마트에 가서 고기라도 사면 잔소리만 해대는 남편이 되어 버렸습니다. 아내 처지에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