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웃... 블로그를 운영함에 있어 꼭 필요한 존재이며, 활력소가 되는 든든한 지원군이다.
사람마다 블로그 이웃을 방문하는 시간이 틀리다. 사람마다 새로운 글을 발행하는 시간도 틀리다.
당신이 어느 사람의 블로그 이웃으로 되었다면, 그 주인장이 선호하는 이웃이 되어보는 건 어떨까?


1. 주인장이 새로운 포스트를 발행했을 때 최대한 빨리 방문해 주는 이웃
말처럼 쉽지가 않다. 이웃마다 새로운 포스트를 발행하는 시간이 제각각이기 때문이다.
RSS 구독기를 자주 새로고침하여 이웃의 새 글의 반응속도를 최대한 빠르게 하는 수 밖엔 없다.
난 새벽, 오전, 오후 세 번 정도 RSS 구독기를 열어 이웃의 새 글들에 반응을 하려고 노력한다.
또다른 목적도 있다. 발행 후 이웃의 빠른 추천이 그 포스트가 BEST에 오를 기회를 더 주기 때문이다.

2. RSS 구독을 통한 안 읽은 포스트를 전부 방문해주는 이웃
난 어제 세 개의 포스트를 발행했다. 내 이웃 중에 그 세 개의 포스트를 전부 보신 분은 별로 없다.
내 RSS 구독기에 입력된 이웃은 200명이 넘는다. 그러나 그 이웃 중 50명 이하만 RSS로 구독하신다.
그럼 나머지 분들은 내 블로그를 어떻게 방문하시냐고?
댓글과 추천 등을 역으로 추적하거나 링크를 통한, 일명 파도타기로 맨 마지막 포스트만 방문하신다.
해당 블로그에서 안 본 글을 기억하기가 힘들다면 RSS를 통한 구독은 필수이다.

3, 이왕 쓰는 댓글 재밌게 써 주는 이웃
포스트 내용이 별로 댓글 달 건더기가 없다면 그냥 지나쳐라. 억지로 댓글을 달지 마라.
의미 없고 따분한 댓글은 답글 달기도 귀찮을 뿐더러 이웃을 유지하기도 싫어진다.
포스트를 정독하고 내용에 맞는 댓글을 쓰는 것도 중요하다.
내용과 상관 없거나 반대되는 댓글은 의미 없는 헛짓거리다. 이러한 댓글은 없는 것보다 나쁘다.

4. 칭찬과 격려를 해주는 이웃
블로그 이웃이라는 것이 마음에 안 들면 인연을 바로 끊으면 그만인 게 다소 무서운 감이 있다.
참견하고 간섭하지 마라. 포스트가 마음에 안 들면 그냥 지나쳐라. 잔소리는 금물이다.
오지랖 넓게, 안 해도 될 침범은 이웃 삭제의 가장 큰 원인제공이 될 수 있음을 명심하라.
칭찬과 격려만을 바라는 게 당연히 주인장이 생각하는 것이 아니겠는가?

5. 오래된 이웃이라면 신상파악은 기본
눈치가 느린 사람은 이웃 유지가 힘들다. 오랜 이웃이 되려면 눈치껏 신상파악에 힘쓰라.
내가 내 딸을 딸내미라고 부른다고 같이 동조하여 내 딸을 딸내미라 부르지 마라.
블로그 이웃은 결례가 되는 댓글에 민감하게 반응을 한다. 최소한의 예의는 기본이다.
내 동창의 자식 중엔 대학생도 있고 군인도 있다. 내 딸이 만 다섯 살이라고 해서 내가 어려지는가?

6. 같은 설치형 블로그가 아니라면 댓글 달 때 닉네임과 블로그주소 등을 꼭 넣어주는 이웃
여러차례 다음 고객센터에 제안을 해놨다. 다음블로그와 티스토리 사이의 댓글 링크 문제를.
다음 블로그에 설치형 블로그 사용자가 댓글 달면 링크가 제대로 동작을 안 하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러나 그 반대일 경우엔 꼭 정보를 넣어 링크가 동작되도록 하라. 안 그러면 익명 댓글로 보인다.

7. 소통이 꾸준한 이웃
서로 추천만 하는 사이든 댓글만 나누는 사이든 어쨋건 소통이 원할해야 이웃이 유지 된다.
상대방이 매일 찾아주는 이웃이라면 당신도 매일 찾아가라. 평등해야 불만이 없다.

8. 서로 추천하여 부담없는 이웃
많은 분들이 추천시스템을 싫어하여 다음뷰나 믹시배너를 넣지 않고 있다.
이런 분들 가만히 보면 이웃이 적을 수 밖에 없다. 이웃에게 부담을 주지 않으려면 배너를 넣어라.
위에서도 언급했지만, 댓글을 달기 싫거나 꺼리가 없어 그냥 지나칠 경우가 있게 마련이다.
이런 경우 다녀간 표시로 추천을 통해 흔적을 남길 때도 있다.
이웃을 늘리고 싶으면 이웃에게 부담을 주지 않는 블로그를 만들어라.


유익하셨다면 손가락을 꾹 눌러주세요. 많은 분들이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흑백테레비 2009.07.07 2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저는 그리 좋은 이웃은 아닌거 같네요. ^^ 좋은 이웃이 되도록 노력해야 겠어요.

  3. BlogIcon 아련_ 2009.07.08 0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rss의 중요성을 잘 몰랐는데 꼭 필요하겠네요... 좋은 거 배워갑니다!

  4. 동글기자 2009.07.08 0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온라인에서도 오프라인 만큼 좋은 이웃되기가 쉬운일은 아닌듯 합니다.^^

  5. BlogIcon NOFX 2009.07.08 0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누구나 원칙을 세우는 것은 참 쉽습니다
    그러나 원칙을 지키는 것은 참 어렵지요

    댓글을 달고 보았더니 댓글 승인 기능을 끄셨나 봐요
    예의없는 댓글들이 줄어든 탓인가요
    그러하다면 다행이에요

    • BlogIcon 하수 2009.07.08 0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광고와 익명 악플 IP 차단 좀 하려고 일부러 그 기능 사용했답니다.
      이젠 왠만큼 차단해놔서 마음 편히 그 기능을 꺼놨죠.^^

  6. BlogIcon 검도쉐프 2009.07.08 0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RSS는 참 유용한 툴인 것 같습니다. 좀 더 빠르게 이웃님들의 글을 찾아뵙고 싶은데, 시간이 잘 안맞네요. 좋은 이웃이 되고자 노력하겠습니다. ^^

    • BlogIcon 하수 2009.07.08 06: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정이 넘어 글 올리는 분도 계시고, 시도 때도 없이 올리는 분도 계시고...
      시간 맞추기 어렵죠.^^ 자주 RSS 열어보는 수 밖엔 도리가 없더라구요.

  7. BlogIcon 이바구™ 2009.07.08 0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핵심을 아주 콕콕 찍어 주셨네요.
    저도 억지로 댓글이나 묻지마 추천을 달가워하지 않는 이웃입니다.
    그래서 이웃이 적은지도....

    • BlogIcon 하수 2009.07.08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 이제야 아이 보내놓고 마음 편히 자리잡았네요.^^
      자기가 좋아하는 취미나 취향의 글을 쓰시는 이웃을 만나야 더 좋겠죠.
      제가 좋아하는 포스트는 일상, 자연, 여행 등입니다.

  8. BlogIcon 야야곰 사냥꾼 2009.07.08 0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글을 읽고도 댓글 안달면 큰일 날것 같아서 일단 다리를 숙 넣어 봅니다. ------------ㅣ

  9. BlogIcon 배리본즈 2009.07.08 0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공감가는 글이네요.^^ 쉬운말이지만 실천에 옮기는 기술이 필요할 듯 싶네요.

  10. 달콤시민 2009.07.08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부터 유머감각을 늘려서 '센스' 있는 댓글쓰기 연습할래요 ㅎㅎㅎ
    좋은 글 감사해요` ^^

  11. BlogIcon ytzsche 2009.07.08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님~ 7월에도 동시나눔마당 열라고 하는데요, 함께 하실거죠?^^
    나누는 분이나, 나눠달라고 하는 분, 그리고 구경하는 분 모두 챔피언~ 예이ㅎㅎㅎ

  12. BlogIcon 코로돼지 2009.07.08 1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 재미있게 쓰는 건 힘들 것 같아요..ㅠㅠ
    그렇지만 글은 재미있게 잘 봤습니다^^
    저는 선호하는 이웃이 아닐 것 같아요..ㅠㅠ

  13. BlogIcon 라이너스™ 2009.07.08 1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센스 있는 댓글 달기가 참 어렵다죠.~
    ㅎㅎㅎ 좋은 오후되세요^^

  14. BlogIcon 모모사랑 2009.07.08 15: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저같은 나그네는 댓글을 달면 안될듯이 느껴지네요..^^;;
    하지만 꿋꿋하게 몇자 적고갑니다.
    다른건 하나도 공감가지 않지만, 다섯살 딸래미란 단어에 확 공감이 가버리네요^^;;
    그나저나 제 글에도 꼬리글 달아주시는건가요??^^;;;
    하지만 야단은 치지 말아주세요~!~!~!~

    • BlogIcon 하수 2009.07.08 15: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 전 답글 안 다는 파워블로거가 아닙니다.^^
      지나가는 나그네가 자주 지나치다 인연이 되면 이웃이 되는 것이죠.

  15. BlogIcon 라라윈 2009.07.09 0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님 글을 읽으면서...
    어떻게 해야 할 지 많이 배우게 됩니다.. ^^

    • BlogIcon 하수 2009.07.09 07: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주장하는 바는 아니고... 저도 되도록이면 이렇게 하자...라고 생각한 것입니다.
      요즘 블로그를 통해 새삼 많은 것을 배우게 됩니다.

  16. 2009.07.09 08: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7. BlogIcon 일빠 2009.07.09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에 놀라서 -0-; 입벌리고 가는 일인... 대단하세요.. 저도 빨리 ...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블로거가 되고싶은 지망생입니다. ㅋㅋ

  18. BlogIcon 바람을가르다 2009.07.10 0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님은 솔직하고 하고 싶은 말 할 줄 아는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저도 하수님의 과감함을 한 수 배워야 할 텐데...
    제가 좀 약해요, 그런 부분이...

    • BlogIcon 하수 2009.07.10 0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좀 까발르는 편입니다. 이런 쪽으로요.^^
      말 못하고 꽁하는 분들에겐 제가 대신 나서서 몰매를 맞는다는...^^

  19. BlogIcon 뱅커두부 2009.07.11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 많은것을 생각하게 만드는 포스팅이네요,
    근데 전 요즘 부대컴퓨터에 ActiveX가 안깔리는게 많아서, 추천이 안되는 단점이;;

  20. BlogIcon 너굴's 2009.07.21 0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징글 맞은 생업은 때론 이웃을 잠시 잊게 만듭니다..
    그래도 잠시 숨 고를 시간을 갖는다면 돌아오는 이웃도 있게 마련이지요.. ^^
    자주 와서 댓글 달고 모든 포스팅을 다 읽고 가진 못하지만..
    잊지 않고 찾아오는 이웃이 되어 보겠습니다.. ^^

    • BlogIcon 하수 2009.07.21 05: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는 이웃분들의 블로그를 통해 많은 것을 배웁니다.
      여유롭고 즐기는 삶을 위해서라도 자신의 시간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바입니다.^^

  21. BlogIcon 환타주세요 2009.10.14 1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군요.. 앞으론 주인장에게 사랑받는 이웃이 되도록 노력해야겠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