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전통 후식은 숭늉이다. 누릉지가 꼭 없어도 된다. 우린 물 대신 마시는 숭늉 하나로도 족했다.
언제부턴가 우리는 배불리 식사를 하고 과일같은 후식을 먹게 되었다.
디저트(dessert)로 먹는 과일이 소화도 잘 되고 부담이 없다고?
천만의 말씀.
잘 씹지 않으면 소화도 안 되고, 많이 먹게 되면 전에 먹은 식사보다 칼로리가 높을 수도 있다.
소화가 잘 되는 아이스크림은 괜찮냐고? 일찍 돌아가시고 싶으신가? 그럼 맘껏 드시라.

다이어트 한답시고 운동하며 식사를 조절하는 분들이라면 후식부터 끊어라
니가 다이어트에 대해서 뭘 아냐고? 알만큼 안다. 아래 링크에서 확인하시라.
2009/07/06 - -50kg 다이어트 그 진실은?
식사 후 물을 마시는 것도 반대하는 분들이 많다. 물은 입가심 정도의 양만 먹도록 하자.
과일을 좋아해 꼭 후식을 먹어야 하는 사람들이라면, 식사로 과일을 드시라.
과일만 먹으면 섭섭하다고? 그러면 식사의 양을 줄여라.

그럼 넌 어떻게 먹냐?
어제의 저녁 만찬을 공개한다.
위에 보이는 닭다리 치킨 두 쪽이 어제 저녁 만 5살 딸내미와 성인남자인 나의 저녁식사였다.
물론 난 여기에 소주와 생마늘, 생양파, 오이고추와 쌈장이 더 추가되었다.
닭다리 쪽만 먹고 어떻게 사냐고? 그래서 후식이 아닌 후식을 더 먹었다.
제철과일 자두 네 개다. 세 개 딸내미에게 먹이고 난 하나 먹었다. 이 것이 식사의 끝이었다.

과식하고 체하는 것만큼 무식한 건 없다
돈 들여 살 찌우고 돈 들여 살 빼는 것이 무식하게 보이는 것처럼, 과식하고 체하는 것도 무식한 짓.
아껴 먹으면 누가 뺏어 먹나? 만약 그렇더라도 적당량이 넘으면 그만 멈춰라.
위에 링크한 글에서도 강조했지만, 위라고 불리는 밥통은 한 번 늘어나면 줄이기가 힘들다.

많이 먹어도 살 찌는 체질이 아니니 상관말라고?
그러면 그렇게 오해하고 살아라. 하지만 겉만 보고 판단하지 마라.
겉으로 찌는 체질이 그나마 더 낫다. 속으로 찌는 체질은 모르다가 나중에 한 방 크게 당하는 수가 있다.
미래의 행복을 가끔 상상하는가? 과식하지 마라. 소식하라.

그럼, 넌 배고픔 어떻게 참았냐?
난 생수를 마시지 않는다. 물 맛이 없기 때문이다.
보리차, 옥수수차와 더불어 이런 한여름엔 잘 상하지 않는 결명자차를 마신다.
물론 미리 한 주전자 끓이고 식혀서 냉장고에 보관하며 시원하게 마신다.
아침을 딸내미와 늦게 먹고 활동량이 적은 관계로 난 평일엔 점심을 안 먹는다.
난 공복에 물을 자주 마신다. 맹물이 아니라서 칼로리가 조금이라도 있을 것이다.
식사를 하지 말라는 것이 절대 아니다. 난 아침은 꼭 챙겨 먹고 아이도 먹인다.
아침엔 시간도 바쁘고 입맛이 없어서 아침을 굶는가? 아이까지도 아침을 굶기는가?
당신이 아침을 굶은 건 자기가 선택한 일이니 아무 상관 없다. 장수를 하던지 말던지...
아이에게 아침을 주지 않은 당신은 손가락질 당해야한다. 아침도 굶길 거면 아이는 왜 낳았나?
아이가 태어났을 때의 기쁨을 매일 회상하며 일찍 일어나서 아침을 차려라.

만약 하루에 한 끼만 먹으라면?
물론 한 끼만 먹고는 못 산다. 단지 강조를 하기위해 그냥 예를 든 것이다.
나라면 아침으로 먹을 것이다. 아침을 먹어야 신진대사가 잘 이루어진다. 뇌도 팍팍 잘 돌아간다.
일도 잘 되고 동료들과의 아침인사도 즐거워진다.
아침을 먹은 어린이들은 친구와의 놀이도 마냥 신난다. 사는 맛을 알아간다.
살을 빼고 다이어트를 하고 싶으신가? 무슨 일이 있어도 아침을 드시라.


유용했거나 즐거우셨다면 손가락 모양을 꾹 눌러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일빠 2009.08.05 16: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닭다리 너무 맛있어보여요! ㅋ *^^* ㅎ 사진보니...배고파지네요

  3. BlogIcon 스마일맨 민석 2009.08.05 1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맛있겠다.
    다이어트에 가장 그런게...
    저녁먹고 8시 즈음 후식먹고 싶을때 안먹고 버티다가,
    자정쯤 먹는 것인데... ㅋㅋㅋ
    괜히 다이어트 하려다가 더 찌게 되져 ㅋ

  4. BlogIcon 종이술사 2009.08.05 1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웰빙인데요 !
    정량 식사 하면서도 영양소를 모두 챙기는 +_+

  5. BlogIcon 야야곰 사냥꾼 2009.08.05 18: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도비만이라 다이어트를 해야 하는데 걱정입니다.

  6. BlogIcon 뱅커두부 2009.08.05 1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아침을 거르다가 요즘엔 포스트라도 챙겨먹고있습니다. 얼마전에 책에서도 과일류를 소화하는 위액이랑 다른 위액이랑 달라서 같이먹으면 위액이 섞여서 중화되어 소화가 잘 안된다는걸 본것같긴한데...
    아무래도 후식으로 과일을 먹는건 영양소 균형측면을 고려한것도 있는것같습니다.

    • BlogIcon 하수 2009.08.06 0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후식이라는 개념이 우리 나라의 배불리 먹는 식사와는 좀 안 맞는 것 같습니다.^^
      식사의 양을 줄이고 후식을 즐기면 상관이 없겠죠.

  7. BlogIcon leedam 2009.08.05 2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출사를끝내고왔는데 먹고싶다는 ㅎㅎ

  8. BlogIcon 도로시♪ 2009.08.05 2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식과 야식, 그리고 후식까지 늘 고민이네요.
    밤에 배가 고파서 먹다보면, 많이 먹게 된답니다.
    그러고 나서 다음날 꼬옥 후회하게 되는 것 같아요.
    앞으로는 식습관에도 신경을 좀 써야겠어요!

    • BlogIcon 하수 2009.08.06 0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습관이라는 게 참 무섭게 느껴집니다.
      후회하는 삶보다 안정되고 보람된 삶을 위해서 자기관리는 필요한 거 같습니다.^^

  9. BlogIcon 악랄가츠 2009.08.05 2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이 제일 중요하군요~! ㅎㅎ
    전 아침에도 삼겹살을 먹는답니다 ;;

  10. BlogIcon 취비(翠琵) 2009.08.06 0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가끔 과식해서 체한는데 그럴땐 자신이 한심스럽더라구요..ㅠㅠ;;

  11. BlogIcon 잡학왕 2009.08.06 0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한밤의 배고픔과 싸우고 있습니다. 현재 스코어는 제가 제 자신을 이기고 있긴 한데요, 방심하면 와르르 무너져서 항상 긴장하고 있습니다. ㅠㅠ

  12. BlogIcon 아이미슈 2009.08.06 0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후식은 별로 안하는 편인데..아침을 안먹는게 문젤까요? 도저히 다이어트가 안된다는..ㅠㅠ

  13. BlogIcon Bacon 2009.08.06 0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매사추세츠로 이사한 후에 갑자기 일찍 일어나는 버릇이 생겨서.. @_@
    요즘 꼬박꼬박 아침을 챙겨 먹는 편이지요.
    아무래도 먹는 걸 워낙에 좋아하는 성격이라 이것저것 많이 먹는 편인데..
    아무래도.. 아무래도.. 마씬는! 것을 조금만 먹는 습관을 들여야겠습니다. @_@

  14. BlogIcon 라이너스™ 2009.08.06 1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명한 식습관이 몸짱을 만들죠^^
    좋은 아침되세요^^

  15. BlogIcon 이바구™ 2009.08.06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먹어도 먹어도 살찌지 않아요.
    남들은 부럽다고 하지만 꼭 그렇지만도 않아요.
    저도 오늘 점심메뉴는 오겹살 파티로 잡고 있습니당 ㅋㅋ

  16. BlogIcon 홍E 2009.08.06 1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물을 너무 많이 먹어서 탈이죠 ;;; 저희가족이 다 그런듯... 전 하루 2L이상 먹어요..
    설명을 어떻게 드려야할지 모르지만, 혀를 거치지 않고 바로 목으로 넘기는 방법인데..
    그 시원함이 너무 좋아요^^

    • BlogIcon 하수 2009.08.06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주 조금씩은 좋은데 벌컥벌컥 마시는 건 위가 커지게 되어 안 좋다더군요.^^
      하기사 저도 약수터 다녀오면 찬물로 샤워하면서 수돗물 와방 마셔댄다는...^^

  17. BlogIcon 백마탄 초인™ 2009.08.07 0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닭다리 좀 마싯을듯,,,^ ^

    아침에 바빠서 물에 말아 먹더라도 밥은 봔드시 먹는게 당근입니다!!

  18. BlogIcon charmingdate review 2012.10.26 1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 나 많은 도움이! 정말 감사드립니다!

  19. BlogIcon máy tập cơ bụng 2012.11.23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즉, 법인사업자의 경우 반드시 시행 준비가 필요하며 개인사업자의 경우 세액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으므로 시행하는 것이 유리하다.

  20. BlogIcon cach tang chieu cao 2012.11.25 0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봐, 아주 좋은 웹 사이트! 사람 .. 아름다운 ... 원더풀 ... 나는 귀하의 사이트를 즐겨 찾기에 있으며 피드 걸릴까요? 제가 게시에 여기에 수많은 유용한 정보를 검색 할 만족, 우리는이 점에 대한 자세한 전략을 수립 할

  21. BlogIcon invisible fence batteries power cap 2012.11.27 15: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거로 밥을 먹고 산다는 것이 한국에서는 너무 힘들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언젠가는 이라는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