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와 방콕하다보면 아이가 특별식을 원할 때가 많다.
오늘 낮에도 아이가 특별식을 주문했다.

웰빙 떡볶이, 콩나물 브로콜리 떡볶이





2천 원짜리 영양 만점의 웰빙 브로콜리다.
데쳐서 초고추장에 찍어 먹으려고 사놓은 것인데 이상하게 퓨전요리로 승화하였다.^^


팔팔 끓는 물에 요리조리 돌려가며 브로콜리를 살짝 데친다.


꼬마떡볶이 떡이 조금이라서 같이 떡국 떡을 넣었다.
떡볶이엔 어묵이 당연히 들어가야 한다. 어묵 두 장 잘게 썰어 넣고,


콩나물 한 움큼 깨끗이 손질하고 고추장 크게 한 스푼과 물 두 컵 반을 넣었다.
아이와 먹을 거라 국물을 많이 연하게 만들었다. 성인이라면 보통 두 컵 정도면 된다.
난 조미료 대신 육수를 내기 위해 미리 손질해 빻아놓은 멸치가루를 사용한다.
멸치가루 작은 한 스푼 넣고 한소끔 끓인다. 누르지 않게 가끔 저어주는 게 포인트다.


저렇게 다 익으면 불을 끈다. 간을 봤더니 조금 싱겁다.
국물을 브로콜리와 같이 먹으려면 짭짤해야 한다. 소금 작은 한 스푼 넣었다.


손질한 브로콜리를 넣고 국물을 섞어서 상을 차렸다.
자... 그럼, 완성작에 한 번 풍덩 빠져보실텐가? ^^

.
.
.
.
.
.
.
.
.
.
.
.
.
.
.
.
.
.
.
.
.


짜짠... 웰빙 떡볶이, 콩나물 브로콜리 떡볶이 완성...^^
별명 떡순이인 딸아이가 환호성을 지른다. 증명샷 바로 나간다. ㅎㅎㅎ^^

.
.
.
.
.
.
.
.
.
.
.
.
.
.
.
.
.


ㅎㅎㅎ 아이를 위해 요리하는 맛이 바로 이 맛이다.^^
브로콜리 큰 녀석들은 내가 다 먹고 작은 놈들만 남겨 아이에게 먹으라고 했다.

오늘처럼 아이가 방콕하는 평일날엔 아이가 가끔 이런 말을 한다.
"아빠, 같이 놀아줘요~", "안돼, 평일은 안 놀아줄꺼야~, 그러니까 어린이집 가라니까..."
"집에 있는 게 어린이집보다 더 재밌어요~", 'ㅠㅠ;;'

ㅎㅎㅎ 미치겠다. 그래... 이제 학교 들어가면 고생문 열리는데 그 때까진 스트레스 받게하지 말아야겠다. 아... 그나저나 저녁엔 또 뭘 요리해 먹나... 매 끼니가 고민이다.^^



아래 별모양과 손가락을 꾹꾹 눌러주시면 제게 큰 힘이 됩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저녁노을* 2010.01.28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많이 놀아주세요. 초등학교 들어가면 열심히 공부해야 하니...
    브로콜리 떡볶이..맛있겠네요. 담에 노을이두 넣어 봐야겠어요.

  2. BlogIcon 바쁜아빠 2010.01.28 16: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30개월된 아이가 브로콜리를 좋아해서 거의 모든 음식에 들어가는데,
    떡볶이에 넣어도 괜찮겠네요. (아직 매운 걸 잘 못먹긴 하지만요. ^^)

    오늘도 맛있게 보고 갑니다.

  3. BlogIcon 기브코리아 2010.01.28 16: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너무 웃겨요 따님

    떡볶이 너무 맛나게 생겼네요. ^^

  4. BlogIcon 유 레 카 2010.01.28 16: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리가 또 얼마나 창작의 고통이 따르는건데 말에요 ^^아 공감^^
    그래도 따님이 맛나게 먹으면 이게 또 고통이 기쁨으로 승화되지 않을까요 ^^?

  5. BlogIcon 트레브 2010.01.28 1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브로컬리 때문에 모양도 예쁘고 참 맛있어 보이네요.

  6. BlogIcon 클레망스 2010.01.28 18: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꺆~~~ ^.^;;; 아이고... 하수님때문에;;;
    여기 들르면 항상 배고파지는 하루입니다. >.<(퍽~~~)
    제가 좋아하는 떡뽁이에 뎀뿌라까지... ㅡ.ㅜ
    역시 하수님은 굉장한 미식가아니면
    요리전문가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ㅎㅎ
    조리법 상세설명 감사합니다. 하수님은;;;
    정말 대단한 스킬을 지니신것 같아요. ^^b

  7. BlogIcon Sun'A 2010.01.28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떡볶이닷~~ㅎㅎ
    저도 엄청 좋아하는데..
    나중에 브로콜리 넣어야겠네요
    저녁식사 맛있게 하세요^^

  8. BlogIcon SAGESSE 2010.01.28 1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브로콜리가 몸에 아주 좋다는 걸 알아도 먹기 힘든데, 맛나게 냠냠하는 이쁜 따님 쵝오입니다!!!

  9. BlogIcon mami5 2010.01.28 2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님 떡볶기 아주 웰빙이네요..^^
    딸래미가 아주 좋아하는 표정입니다..^^

  10. BlogIcon 孤雲詩仙 2010.01.28 22: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고민하는 모습이 주부입니다~~
    아~~~언젠가 하수님 스스로 주부라고 인정하셨죠? ㅎㅎㅎ

  11. BlogIcon leedam 2010.01.28 2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먹꼬시포요~~ㅎㅎ

  12. BlogIcon ageratum 2010.01.29 0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브로콜리 좋아하는데..
    나중에 떡볶이 만들때 넣어봐야겠네요..^^

  13. BlogIcon 윤뽀 2010.01.29 1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이 더 좋다니 ㅎㅎ 아빠가 최고의 친구이자 선생님이라는게 느껴지네요

  14. BlogIcon 빨간來福 2010.01.29 14: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허를 짜르는 하수님의 요리 브로콜리와 콩나물 감히 생각도 못해본 재료들의 조화, 거기에 떡까지.... 벌어진 입이 안다물어져서리....

  15. BlogIcon 쭌맘 2010.01.29 1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녁에는 남은 떡볶이 국물에 라면사리 하나 넣고 ㅎㅎㅎ 브로컬리 안먹는 울 아들한테 함 해붜볼까봐요.

  16. BlogIcon in tem 2013.01.07 1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귀하의 사이트 내 요구에 완벽한 장소입니다 발견했다. 그것은 멋지고 유용한 게시물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나는 그들의 대부분을 읽고 그들로부터 많은 것을 배웠습니다. 당신은 좋은 일을. 정말 좋은 웹 사이트를 만드는 주셔서 감사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