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면 하나는 부족할 것 같고 라면 두 개는 너무 많을 것 같다.
라면은 당기는데 찬밥이 없거나 밥이 먹기가 싫다.
아이와 둘이 가볍게 한 끼를 때우고는 싶은데 당최 메뉴가 생각이 안 난다면?
미리 사놓은 콩나물과 연두부 등을 이용하여 라면을 웰빙스럽게 요리할 수 있다.


든든하고 시원한 연두부 콩나물 라면


연두부와 순두부는 중형마트 특판 때 200원씩에 아주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지만,
꼭 특판이 아니라도 평소 때 350원 정도면 살 수 있다. 동네 단골마트에선 500원. ㅠㅠ;;
콩나물은 동네 단골마트를 이용하는데 500원어치 한 번 사면 진짜 몇 끼를 때울 수 있다.



라면을 먹기 편하게 반으로 갈라 넣고



한 100원어치가 한참 안 될 넉넉한 콩나물을 잘 씻고 손질해 그 위에 얹는다.

<간단한 콩나물 손질 법>
체에 콩나물을 넣고 수돗물을 강력하게 틀어 콩깍지가 잘 떨어지도록 콩나물을 몇 바퀴 돌려주면 된다. 체 밑바닥에 콩깍지가 남아 있으므로 옮길 때 조심스럽게 담으면 끝.^^



연두부 먹다 남은 게 반 정도 있어서 잘게 부숴 넣었다. 표면적을 넓게 하기 위해서...



물 세 컵과 스프 정도를 넣고 한소끔 팔팔 끓인다.
라면스프로 간을 맞추면 너무 조미료 맛이 강하다. 간은 소금이나 간장으로 마무리 한다.

자, 이제 든든하고 시원한 완성작을 음미할 시간. 기대하시라...^^

.
.
.
.
.
.
.
.
.
.
.
.
.
.
.



짜짠... 든든하고 시원한 연두부 콩나물 라면 완성...^^
사진을 찍을 때 딸아이가 내게 주문을 했다. "라면 사리 많이 주세요~,"
저기에 라면 한 젓가락과 국물 한 국자 더 담아 아이에게 내주었다.
덕분에 난 콩나물 엄청 먹었다. 연두부가 들어가 더 부드럽고 고소한 맛이 났다.
아삭아삭 씹히는 콩나물 그 느낌은 글로 표현할 수가 없다. 시원한 국물 맛도...

아침 시간이 바쁘고 부족하다고 아침을 거르는 분들 참 많은 것 같다.
건강을 이유로 라면을 멀리하는 분들도 많지만 이렇게 웰빙스럽게 만들면 사정이 틀리다.
입맛 없는 쌀쌀한 아침 날씨에 따끈한 국물로 시작하심은?



아래 별모양과 손가락을 꾹꾹 눌러주시면 제게 큰 힘이 됩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saturdaymorn 2010.03.05 0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이거 괜찮은데요ㅋㅋㅋ

  3. BlogIcon 꽁보리밥 2010.03.05 1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두부통나물라면이라 ....
    한잔 마신 다음날 해장으로도 좋은 음식인 것 같습니다.
    배고프네요...ㅎㅎ

  4. BlogIcon 유 레 카 2010.03.05 1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 보면 1.5개 라면 출시하면 대박이겟단^^

  5. BlogIcon 건강천사 2010.03.05 1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라면의 연두부는 처음 보는데요. 스프반에 소금 간이라 ㅎㅎ
    하수님 답다~ 했습니다.

  6. BlogIcon 뽀글 2010.03.05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두부 너무 좋아하는데~ 저도 라면에 콩나물하고 연두부넣어서 해봐야겠어요~
    하수님 역시~ 뭘먹더라도 웰빙이네요~

  7. BlogIcon 작은여유 2010.03.05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든든 하겠네요.. 냠냠.. 한번 해봐야 겠네요

  8. BlogIcon 머 걍 2010.03.05 1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발상의 전환이 필요해요^^

  9. BlogIcon 부지깽이 2010.03.05 1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콩나물을 좋아하는 제게 딱 맞는 라면입니다. ^^
    가끔 술안주로 고춧가루 넣고 콩나물과 라면을 끓이기도 하는데, 이렇게 담백하게 끓여도 좋겠네요.

    행복하세요.

  10. BlogIcon 풀칠아비 2010.03.05 1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정말 하나는 모자라고 두개는 많고 그렇습니다.
    딱 이네요. 잘 배우고 갑니다.

  11. BlogIcon 레오 ™ 2010.03.05 1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이 착해보입니다 ^^

  12. BlogIcon 홍천댁이윤영 2010.03.05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원하겠어요... 술먹은 다음날 막 땡길 것 같다눙^^

  13. BlogIcon 기브코리아 2010.03.05 14: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또 배고파져요. 이제 한시간 지났는데 ㅜㅜ

    주말 잘보내세요. 하수님

  14. BlogIcon 클로로포름 2010.03.05 14: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끈따끈 자극적이지도 않고 시원할 것 같아요.

  15. BlogIcon rinda 2010.03.05 14: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프 반에서 하수님의 건강한 생각이 돋보입니다 ㅎㅎ
    즐거운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

  16. BlogIcon 빛무리~ 2010.03.05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겠네요. 두부와 콩나물이라.. 몸에도 좋을 것 같고..
    라면을 살짝 끓였다가 건져내어 기름기를 빼고 마저 끓이면 완전 웰빙이겠어요.
    좀 맛은 없겠지만 ㅎㅎ

  17. BlogIcon LiveREX 2010.03.05 1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두부 정말 좋아하는데... 맛있겠네요 ^^

  18. BlogIcon SAGESSE 2010.03.05 1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에는 특히 편하게 넘어갈 수 있는 게 쵝오죠! 연두부 부드러워 걍 넘어가니
    정말 편하고 맛나겠어요! 하수님 주말이라 한숨 돌리시겠네요! 편한 주말 되세요!

  19. BlogIcon 빨간내복 2010.03.06 0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든든하면서도 속도 편해질것 같은 그런 라면입니다. 연두부라..... 멋집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아이 학교 다니기 시작하며 처음맞는 주말인가요?

  20. BlogIcon dentalife 2010.03.06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웰빙 라면이군요~
    멋집니다.

  21. BlogIcon 안녕!프란체스카 2010.03.08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콩나물 넣어봤는데 시원하고 맛있더라구요..
    연두부도 넣어봐야겠어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