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슨 일이든 동선과 해야할 일을 미리 생각 하면서 빠르게 후다닥 일처리 하는 게 좋다.
특히 요리는 더욱 그렇다. 같은 요리를 하더라도 손이 빠른 사람이 있고 그 반대도 있다.
물론 너무 빠르게 한다고 해서 음식이 덜 익는다던가 맛이 없다면 느린 것보다 못 하다.


요리는 동시다발적, 후다닥 만드는 진수성찬


남녀 구분 없이 주부에게 요리는 특기나 취미가 아닌 생활 그 자체다.
어차피 해야 할 일이면 동시다발적으로 빠르게 일처리를 해서 남는 시간을 여유롭게 즐기는 것도 하나의 보너스가 될 수 있다. 살림을 즐겁게 하자. 절대로 지겨울 필요가 없다.
어제 저녁 하수네 밥상 차리기를 살짝 선보이겠다.



300원어치 두부 반 모를 7등분해서 후라이팬에 기름을 두르고 약한 불에서 부치면서



어제 두부와 같이 장을 본 500원짜리 양배추 1/4토막 중에 아주 조금을 썰어서



체에 놓고 손으로 잘게 찢어 물에 깨끗이 씻고 물기를 없앴다.
씻는 김에 나의 영양제인 풋고추도 하나 같이 씻었다.



아이에게 줄 국물을 만들기 위해 어묵 반 장과 양배추 여린 놈 몇 개를 잘게 잘라 냄비에 넣고 물 2/3컵, 라면 스프(나만의 비법^^) 아주 조금, 소금도 조금 넣어 끓이기 시작했다.

나도 같이 먹는 국엔 스프 대신 미리 손질해 빻아 놓은 멸치가루를 냉동실에 보관하다 꺼내서 육수를 내기 위해 사용한다. 멸치가루가 안 들어가게 국의 윗부분을 살짝 국자로 퍼서 아이에게 건내주고 난 그냥 멸치가루도 먹는다. 우리 집엔 음식물 쓰레기 봉투가 없다.

멸치를 통째로 넣고 끓이다가 나중에 버리는 분들이 많은데 그러면 살림이 더 불편해진다. 무, 다시마 등도 마찬가지다. 먹기 좋게 썰어서 넣고 버리지 말고 그대로 먹도록 하자. 김치찌개를 국물만 먹고 그 안의 김치는 버리는가? 똑같은 이치다.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



3분 카레 2/3를 그릇에 담고 전자레인지에서 딱 1분을 돌린다.
왜 2/3이냐고? 예전에 3분 카레 1/3과 비엔나 소시지 2개를 잘게 썰어 넣고 따뜻한 밥에 비벼서 아이에게 먹이며 한 끼를 때운 적이 있었다. 물론 그 때도 미리 딱 1분만 돌렸다.



두부 부침에 소금으로 밑간을 하고 따뜻한 카레의 국물 부분을 얹어서 살짝 바르면



이렇게 근사한 퓨전 두부 요리가 뚝딱 만들어진다.
2010/02/27 - 간단히 요리하는 3분 카레 덮밥과 덮두부
2009/05/15 - 카레 두부부침

갓 지은 따뜻한 밥을 카레에 넣고 슥슥 비비다가



따끈한 국물도 그릇에 담고 후추를 살짝 뿌리면...

.
.
.
.
.
.
.
.
.
.
.
.
.
.
.
.


짜짠... 요리는 동시다발적, 후다닥 만드는 진수성찬 완성...^^
딸아이가 이젠 김치 맛을 안다. 젓가락으로 김치 하나를 밥 위에 올리며 먹기 시작했다.
진수성찬이 왜 이리 허접하냐고? 어제 저녁 먹은 것과 비교하면 생각이 바뀔 것이다.

"아빠, 잘 먹겠습니다.", "두부 줄까?", "아뇨, 밥 다 먹으면 주세요."
어흑... 인사도 잘 하고 밥도 잘 먹는 딸내미... ㅎㅎㅎ 너무 예뻐...^^
아이가 밥을 진짜로 맛있게 먹었냐고? 오늘도 인증샷 바로 들어간다.

.
.
.
.
.
.
.
.
.
.
.
.
.
.



인증샷 확실한가? 밥을 다 먹고는 나머지 국물까지 원샷을 했다는... ㅎㅎㅎ^^

어차피 사는 인생 즐겁게 살아야 하듯이 어차피 하는 살림도 되도록 재밌게 하자.
나를 위해서... 식구들을 위해서...



아래 별모양과 손가락을 꾹꾹 눌러주시면 제게 큰 힘이 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rinda 2010.04.23 22: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시다발적으로 만들 수 있다는 건 내공이 쌓였다는 증거죠 ㅎㅎ
    즐겁게 하시는 하수님과 맛있게 먹는 따님의 모습은 오늘도 행복해보입니다 ^^

  3. BlogIcon ondori 2010.04.24 0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gmgmg~~
    오늘도 역시 딸래미가 다 비웠군요..
    아고 구여버라~~!

  4. BlogIcon x하루살이x 2010.04.24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따님 마지막 국그릇 들고있는거 보니...
    맛있었나보군요...ㅎㅎㅎ
    참 행복해 보여요~~ㅎㅎㅎ

  5. BlogIcon 촌스런블로그 2010.04.24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시다발적 요리 완전히 프로 요리사이십니다!
    저렇게 한 그릇 뚝딱해주면 요리사 기분 만땅이죠~~

  6. BlogIcon ageratum 2010.04.24 1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요리를 동시에 못하겠더라구요..ㅋ
    하나 하기도 벅차서..ㅋㅋ

  7. BlogIcon aryasu 2010.04.24 1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에고, 밥 먹고 난 뒤에 하수님 집 오면 안 되는데.,
    딱히 먹고 싶지도 않으면서 먹을 것 찾게 된다는.,

  8. BlogIcon 줌마띠~! 2010.04.24 15: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ㅎ 자주 올리시는 인증샷...오늘은 특히 꼬마표정이 귀엽네요..^^

  9. BlogIcon 빨간來福 2010.04.24 1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문어발 신공입니다. 엄지 살짝 올린듯도...ㅎㅎ

  10. BlogIcon 클로로포름 2010.04.24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시다발...... 전에 어머니께서 제게 하신 말씀이 생각나네요.
    "음식을 잘 하려면 손이 빨라야 하는데 넌 손이 느려서 음식을 못 하는 건가봐."
    손빠른 하수님........;ㅁ;!!!
    부럽기도 하고, 음식을 이렇게 금방 만들어요....로 끝나는 것 같지만 맛있게 먹는 예쁜 따님 자랑도 은근히 곁들여진데다가 음식을 저렇게 하면서 사진까지 확실하게 찍었다는 것도 대단하고...;;;;;;

  11. BlogIcon 라이너스™ 2010.04.25 1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정말 맛나겠어요^^
    잘보고갑니다.멋진 주일되세요^^

  12. BlogIcon 탐진강 2010.04.25 14: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속성 음식 전문강사로 출강하세요. ^^;
    바쁜 시대에 잘 먹힐 듯 합니다.

  13. cap 2010.04.25 2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가 아니구
    상수시네요...닉을 상수 아니 고수로 바꾸세용

  14. BlogIcon 시림 (詩琳) 2010.04.26 0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님!
    예쁜 공주님 식사
    잘 먹구 예쁘게 저런 모습
    보기가 좋와요
    좋으신 시간 되세요

    행복은 곁에 있어요
    아름다운
    사랑으로...

  15. BlogIcon 몸짱의사 2010.04.26 1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ㄴ ㅑㅎ ㅏㅎ ㅏ~~~ 맛있겠어요~!!! 두부에 카레를 바르는건 처음 봤습니다. 저도 해먹어 볼래요~!!! ^^

  16. BlogIcon 신럭키 2010.04.26 1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레도 뚝딱 만드신건줄 알았는데, 3분카레였군요 ㅎ~

  17. BlogIcon 지구벌레 2010.04.27 0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댓글 스크롤 장난아니군요...ㅎㅎ.
    오늘도...하수님의 두 주인공...어묵과 두부는 빠지지 않았다는.

  18. BlogIcon freelance web designer contract by eskimo 2012.06.29 18: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전체 상황 properly.We했습니다 설명해 누군가가 당신이라고 불려 않은 항목을 향해 도중에 증폭을위한 무의미한있어 믿습니다.

  19. BlogIcon web designer job description sample 2012.06.29 1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놀라운 게시 표현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지금은 명확하게 이것을에 관한 중인데도 문제의이 양식을 통해 도저히 부러워 해요. 그것은 매우 개별적으로 큰 도움과 관련있다. 당신이 한번 더 신속하게 게시 거에요.

  20. BlogIcon how to become a web designer developer 2012.06.29 1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것이 분산 적용에도 불구하고 문제를 열​​받은. 정말 그런 사실에도 불구하고 여러분의 독특한 사이트에서 떨 않으며 또한 가능한 최신으로 인상을 전송할 수 있습니다.

  21. BlogIcon in tem 2013.01.07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귀하의 사이트 내 요구에 완벽한 장소입니다 발견했다. 그것은 멋지고 유용한 게시물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나는 그들의 대부분을 읽고 그들로부터 많은 것을 배웠습니다. 당신은 좋은 일을. 정말 좋은 웹 사이트를 만드는 주셔서 감사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