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는 소통이다.

하수의 IT | 2009.06.13 05:36 | Posted by 하수


필자는 파워 블로거가 아니다. 다만 블로그 이웃이 많을 뿐이다. 평상시에 생각하던 느낀 점을 적어본다.
필자의 블로그 이웃을 욕하는 글이 아님을 서두에 밝힌다. 자주 방문하는 블로그를 이야기 하는 것이다.

1. 육아 또는 애완동물과 관련된 블로그
필자도 어린 자식을 키우지만, 아주 가끔씩은 내 아이가 미울 때도 있다.
하물며 남의 자식이 매일 이쁘게 보이기는 어렵다. 단순한 자식 자랑은 의미가 없을 뿐더러 피곤하다.
내가 일기처럼 글을 쓴다는데 니가 무슨 참견이냐고? 그럼 공개글로 발행하지 마라. 참견 안 할테니.
유머를 섞는다던가 기타 다른 볼거리를 양념해야지, 반복되는 단순한 자랑 글은 버려둔 신문지와 같다.
글쓴이의 생각이 반드시 들어가야 하며, 그 글을 왜 발행하는지의 고찰이 필요하다.

2. 뒤늦은 뉴스와 IT 블로그
방문하는 블로그가 많다보니 며칠 전에 본 내용이 다른 사람의 새로운 포스트 내용이 될 때가 있다.
뉴스와 IT의 생명은 발빠름이다. 반복되는 같은 내용의 포스트는 짜증 그 자체이다.

3. 소통 없는 무의미한 블로그
해당 블로그의 같은 회사의 로그인 없이는 댓글을 못 달게 해놓은 블로그. 참 대책이 없다.
악플이 짜증 나면 필자처럼 댓글을 승인제로 하던가... 그 회사의 주주라도 되는 건지 참 궁금하다.
또한, 처음엔 댓글이 없다고 불평하다가 유명해지니 이젠 답글을 전혀 안 하는 블로그.
그냥 댓글을 달 수 없게 하라. 무슨 뻘쭘한 짓인가?
문제가 심각한 것은 진짜 소통을 전혀 모르는 블로거도 있다는 것.
며칠 또는 수십 일 동안 방문하는 사람이 있다면 의례 그 사람의 블로그를 방문해야 옳지 않은가?
눈치가 없는 사람이라면 눈치 좀 보고 살아라.
방문을 기쁘게 맞이하고 고마워하며 답방하는 게 뭐 크게 힘든가?
이웃 중에는 필자의 블로그를 일주일에 한두 번 방문하는 분도 있다. 그 양반들 매일 포스팅한다.
거의 한 달동안 방문했는데도, 아직 한 번도 필자의 블로그를 방문한 적 없는 분도 매일 포스팅...
이젠 좀 관리를 해야겠다. 괜한 의리 지키려다 진정한 이웃에게 배정되어야할 시간을 빼앗기니까.

4. 오지랖 넓은 블로그 이웃
블로그 이웃은 그냥 동네 이웃과는 다소 틀리다.
동네 이웃은 나이가 어리면 반말도 하고, 오지랖 넓게 참견(짜증이 나지만)도 하고 뭐 그럴 수도 있다.
그러나, 블로그 이웃은 자신과 동등한 입장으로 맞이해야 한다.
동네 이웃은 불가피하게 마주칠 수 밖에 없지만, 블로그 이웃은 그냥 인연을 끊으면 그만이다.

5. 말장난으로만 거듭나는 블로그
연애(연예가 아니다) 좋은 주제이다. 연인도 좋다. 남여의 관계라는 게 중요하기 때문이다.
문제는 말꼬리 조금만 바꾸어 비슷한 부류의 글을 계속 발행하는 글들... 생각이 없는 복제성 글도 많다.
글쓴이의 체험과 생각이 담기면 상관이 없다. 다만 복제성 글은 짜증이 난다.

6. 나만이 옳다고 주장하는 블로거
종교, 정치를 포함해서 동참을 원하는 포스트가 있다. 물론 동참도 있고 반대하는 분도 있다.
동참을 원하면 동참하는 분만 수용하면 그만이다. 반대하는 분에게 반박할 필요는 없다.
그래 그냥 그렇게 살아라, 니 인생 누가 대신 살아주냐... 이렇게 생각하면 그만인 것이다.
이런 글이 또 다른 반박도 만들 수 있다는 것 잘 알고있다. "를 믿으십니까?" 이렇게 답하겠다.

7. 인기만을 바라는 블로거
인기인이 되는 것을 나무라는 게 아니다. 인기인이 되면 그만큼 뒷감당을 할 수 있는 그릇이 커야한다.
그릇부터 키우지 않고 인기인이 되면 큰 상처에 대처할 수 있는 저항력이 없기 때문이다.

필자의 모자란 소견이지만, 블로그는 소통이 주된 목적이라고 주장하는 바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모과 2009.06.14 0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하고 갑니다.
    인기 블러그들이 댓글을 많이 단 것을 보니 유명하신 분인가 봅니다.^^
    소통의 범위가 너무 넓으면 감당이 안되지요.

  3. shinlucky 2009.06.14 0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네이버 들어갈때 로그인해야만 리플다는거 너무 불편해요.
    제 블로그에 링크도 안되고, 가끔은 다음 블로그도 로그인해야하기도 하더라구요 ㅠ.ㅜ;
    리플 달아주고 싶어고 급 귀찮아진다능..

    • BlogIcon 하수 2009.06.14 0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래서 내용을 취합하여 다음과 네이버에 안건 올릴 참입니다.^^
      문제는 설치형 블로그에서도 일부러 그렇게 설정해 놓은 분들이 있다는 것이지요.

  4. BlogIcon 검도쉐프 2009.06.14 0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저는 검도쉐프 대리로 찾아뵈었습니다. 남편이 출장중이라서 ^^

    블로그에 소통이 중요하다는 말씀에는 100% 동감합니다. 소통이야 말로 블로그를 블로그답게 하는 것 같아요. 그냥 글이 쓰고 싶다면 일기에 쓰면 되고, 글이 읽고 싶다면 신문이나 잡지를 읽으면 되죠.

    반복되는 단순한 자랑글은 버려둔 신문지와 같다...
    따끔하고도 와닿는 한마디네요. 다른 분들에게 도움이 되는 글을 발행하도록 해야겠습니다. 저도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는지라 늘 이런 고민을 합니다. 내가 쓰고 싶은 글과 읽을분들에게 도움이 되는 내용이 조화를 이뤄야 할 듯 합니다.

    • BlogIcon 하수 2009.06.14 0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대리가 아니라 회장님 아니십니까? ㅋㅋ^^
      어차피 이웃은 취향이 어느 정도는 맞게 마련이라 크게 문제가 없습니다.
      가끔 좀 코드가 안 맞는 포스트가 있어도 그냥 그럴 땐 넘어가면 되구요.
      자신만의 최정예 이웃을 만들어 아무 부담 없이 소통하는 블로거가 되면 더 좋을 듯 싶습니다.

  5. BlogIcon 미로속의루나입니다 2009.06.14 0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 좋은 블로거가 되기 위한 길은 멀고도 힘겨운 것 같아요.
    공감하고 반성하고 갑니다. 좋은 밤 되세요. ^^

  6. BlogIcon INNYS™ 2009.06.14 0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쉽지만 어려운 것이 블로깅인 것 같습니다. 반성하게 됩니다^^

  7. Metalrcn 2009.06.14 0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가는 글 잘 읽었습니다 블로그의 목적은 곧 소통.. 맞는 말씀입니다 좋은 주말보내세요

  8. 세담 2009.06.14 06: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공감가네요
    블로그...인기에 영합하지않고
    자신의 스타일을 지키는 것도 중요할테죠^^*

    • BlogIcon 하수 2009.06.14 07: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원래 제 스타일은 이런 무거운 주제가 아니랍니다.
      어찌어찌 하다가 그냥 생각해둔 것 끄적여 보았답니다.
      동요, 가요 반주용으로 편곡 포스트, 일상사 포스트가 제 블로그의 주류랍니다.
      아마도 다음 포스트는 원래 주류의 포스트가 될 듯 합니다.^^

  9. BlogIcon 티런 2009.06.14 0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고하신 필이 ...ㅎㅎ
    좋은말씀이네요^^*

    • BlogIcon 하수 2009.06.14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 어제 새벽에 딸내미 잠꼬대로 일찍 일어나 곰곰히 생각하다 그냥 적었답니다.^^
      오늘 휴일 즐겁게 보내세요~

  10. BlogIcon 피어리드 2009.06.14 15: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통이란 정말 중요한것 같아요..^^*
    공감하고 갑니다.

  11. BlogIcon 민시오™ 2009.06.14 18: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글 잘 보았습니다. 블로그는 말씀처럼 소통이죠..
    여러가지를 생각하게 되어 좋았습니다^^

  12. BlogIcon SAGESSE 2009.06.14 2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 저같은 얼마 안되는 블로거가 하고 싶었던 말들을 잘 적어놓으셨네요!
    벌써 한주가 또 시작합니다. 힘내세요!

  13. BlogIcon 검은괭이2 2009.06.14 2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통이 정말 중요한 것 같습니다^^ ㅎㅎ 좋은 글 잘 보구 갑니다~

  14. BlogIcon 라라윈 2009.06.15 0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공감됩니다...
    그러면서 많이 찔리네요....ㅜㅜ

  15. BlogIcon Slimer 2009.06.15 0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슴에 손을 얹고 반성을 해야겠네요.....ㅜㅜ

  16.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06.15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급 방성중 입니다..ㅎㅎ
    근데 정말 파블중에 거의 변방 블로거들은 그냥 쌩까시는 분들도 계시던데..
    원체 이웃이 많으면 2~3일에 한번씩 그룹을 나눠서 다니시는 분들도 알긴하지만.. 정말 너무 하는 사람도 있더라구요.. ㅎ

    • BlogIcon 하수 2009.06.15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인적인 주관으로 어떻게 소통을 할 것인지는 본인이 결정하여야겠습니다만,
      너무 이웃이 많아 매일 소화가 힘들다면 그 것도 소통에 걸림돌이 될 수도 있겠다는 생각입니다.
      많은 이웃보다도 소통의 원활함을 위해 매일 소통되는 이웃을 선별하는 중이랍니다.
      뭐 가끔 지각하는 것까지 체크하는 것은 아니구요.^^
      ㅋㅋ 잘 다녀 오셨나요?

  17. BlogIcon 이름이동기 2009.06.15 1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앗 !!! 왠지 뜨끔 !! 뜨끔 !! 해집니다 ㅋㅋㅋㅋㅋㅋㅋ
    에헴에헴 ~ ~ ~ ^ㅡ^ㅋ

  18. wiz101 2009.06.15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 귄느 닫고, 한 쪽 눈은 감고, 입만 가지고 다니며, 손가락 장난만 하는 X은 싫습니다.

  19. BlogIcon 쿠쿠양 2009.06.15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블로거에게 소통이 가장 중요할듯 싶어요~ 음...
    공개글에 대한 고찰을 하게되네요 ㅡ..ㅡ;
    저도 생각없이 발행을 기본으로 해놨긴한데;; 큰 의미를 부여하지는 않거든요;;

  20. BlogIcon 강팀장 2009.06.16 1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오늘 트랙백 폭탄 한방 쐈습니다. ^0^

    소통의 표본이신 하수님.. ^0^ 하하하~

  21. BlogIcon Ben Kim 2009.10.09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 동의합니다. 저는 한 벤처회사에서 일하고 있는데, 이번에 댓글들을 통해서 더 많이 블로거들끼리 소통할 수 있는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다음달즈음에 선보일 것 같은데, 기대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