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학이면 아이와 하루 세 끼니 늘 고민하게 되는 먹거리를 오늘도 고민했다.
먹고 사는 게 힘들다지만 진짜 먹거리는 늘 고민이다. 딴 집들은 도대체 뭘 먹고 사는지...
ㅎㅎㅎ 벌써 점심 때네... 또 머리 속이 복잡해진다.^^


영양 만점, 추어탕 떡만두 라면

먹다 남긴 추어탕이 대략 천 원어치 정도 있었다.
밥을 짓고 어묵과 물을 보충해 끓여 먹을까 생각하다가 그냥 떡만두 라면으로 결정했다.



라면 하나를 반으로 갈라 넣고 남은 추어탕을 넣었다.
추어탕을 어떻게 끓이냐고? ㅎㅎㅎ 어려운 요리를 왜 하나? 그냥 사먹으면 되는데...^^
난 만들기 힘든 국과 찌개는 온라인으로 구입한다.
직접 만드는 것보다 엄청 저렴하기 때문이고, 음식물 쓰레기가 발생되지 않기도 하다.
2009/08/19 - 자취하거나 혼자 산다면, 나를 따르라...



떡국 떡 몇 개와 복분자 물만두라는 녀석 두 개를 넣었다.
만두피만 복분자 분홍색이지 맛은 일반 물만두와 별로 다르지 않다.



물 두 컵을 넣고 한소끔 팔팔 끓였다. 라면 스프 대신에 소금으로 약간 싱겁게 간을 했다.
추어탕 자체에 산초가 들어있지만 라면 특유의 비릿한 맛을 없애기 위해 후추 좀 뿌렸다.
자, 이제 완성작을 음미할 시간... 기대하시라...^^

.
.
.
.
.
.
.
.
.
.
.
.
.
.
.
.


짜짠... 영양 만점, 추어탕 떡만두 라면 완성...^^
만두는 반으로 갈라야 국물에 만두 맛이 밴다. ☜ 요것 은근히 중요한 포인트다.
사진을 위해 그릇에 조금만 담고 미리 찍었다. 다 담고 찍으면 내용물이 잘 안 보여서...
사진을 대충 찍었더만 맛이 없겠다느니 하도 말들이 많아서 은근히 신경 쓰인다.
내 요리는 사진빨이 절대 아니라고 그렇게 강조했건만...
내 요리의 생명은 스피드, 저렴과 맛이다. 정말 맛있냐고? 내 아이는 맛 없으면 안 먹는다.
저기에 국물과 면을 더 넣어 아이에게 내주었다.

아까 싱겁게 간을 했다는 이유는 바로 배추김치다.
배추김치만 꺼내고 김치를 넣어서 먹으라고 했다. 나도 배추김치 열댓 개 넣어서 먹었다.
김치를 미리 넣고 끓인 김치라면과는 또 다른 맛이 난다. 뜨거운 라면도 식힐겸...
평소 김칫국과 김치 볶음밥을 자주 먹는 편이라 라면을 먹을 땐 나중에 넣어서 먹는다.

라면을 엄청 좋아는 하는데 건강상 꺼리는 분들이 참 많다.
나처럼 해봐라 이렇게~, 나처럼 해봐라 요렇게~... ㅎㅎㅎ^^



아래 별모양과 손가락을 꾹꾹 눌러주시면 제게 큰 힘이 됩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라이너스™ 2010.02.24 14: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어탕으로 라면을 다 만들생각을 하시다니 퓨전의 대가이십니다^^
    오래간만에 들렀습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2. BlogIcon Sun'A 2010.02.24 1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오늘 귀찮아서 떡라면으로 먹었는데..
    어제는 떡국..ㅎ
    내일은 밥 먹어야겠네요..ㅎ
    또 저녁시간 금새 다가오고..
    무슨 하루가 이리 빠른지..
    하수님~저녁에도 맛있는 요리해서 드세용..^^

  3.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0.02.24 1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새로운데요 ㅎㅎ
    제가 추어를 별로 안좋아하는데 저건 함 맛보고 싶네요 ^^

  4.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0.02.24 1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어탕과 라면이라.. 왠지 궁합이 잘 맞을것 같은데요..ㅎㅎ
    저도 꼭 먹어보고 싶어요~~

  5. BlogIcon wonside 2010.02.24 16: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업무시간에 하수님 블로그만 들리면 출출해져서 큰일입니다.ㅋㅋ
    추어탕 라면이라... 한 번 도전해봐야겠네요^^

  6. BlogIcon SAGESSE 2010.02.24 1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님처럼 해보세요~ 요렇게!♬ 요렇게요~냠냠

  7. BlogIcon 블루버스 2010.02.24 1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어탕과 라면이 안어울릴 듯 한데... 사진으로 보면 맛있어 보입니다.ㅎㅎ
    추어탕을 집에서 먹는 일은 없어서 해먹기도 힘들 거 같아요.

  8. BlogIcon 새라새 2010.02.24 1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제가 좋아하는걸루만 모아 놓은 음식이네요..원래 싫어하는 음식이 없긴 하지만 ㅋㅋ.. 정말 맛있을것 같아요..추어탕의 보양과 라면의 맛깔스러움이 잘 어울리는것 같아요^^

  9. BlogIcon 둔필승총 2010.02.24 2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응용의 세계는 정말 끝도 없군요.^^
    이래서 하수님 포스팅이 기대 만빵이라니까요.~~

  10. BlogIcon mami5 2010.02.24 2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유~~골고루 응용해 드시다니 ..
    대단하셔라~~
    하여간 부지런두 하시징..^^

  11. BlogIcon leedam 2010.02.24 2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학~~~배고파 집으로 고고싱~~~ㅎㅎ

  12. BlogIcon ageratum 2010.02.25 0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완전 퓨전요리인데요?^^

  13. BlogIcon 기브코리아 2010.02.25 1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웅 배고프네요. ㅋㅋ 추어탕 떡만두라면 멋집니다.

  14. BlogIcon 신럭키 2010.02.25 16: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어탕이 애들이 정말 먹이기 힘들더라구요.
    전 구수하니 좋은데 말이죠^_^

  15. BlogIcon rinda 2010.02.27 0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어탕 라면은 색다른 맛일 것 같군요.
    하수님의 따님은 벌써 추어탕까지 먹을 줄 아니 더 이상 놀랄 것도 없을 것 같습니다 ㅎㅎㅎ

  16. BlogIcon in tem 2013.01.07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귀하의 사이트 내 요구에 완벽한 장소입니다 발견했다. 그것은 멋지고 유용한 게시물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나는 그들의 대부분을 읽고 그들로부터 많은 것을 배웠습니다. 당신은 좋은 일을. 정말 좋은 웹 사이트를 만드는 주셔서 감사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