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토요일 아침 특판하는 중형마트를 들러 팽이버섯 등 먹거리 몇 가지와 싱싱한 생굴을 구입하였다.
난 익힌 굴은 별로 안 좋아하고 생굴을 좋아한다. 지금이 생굴을 먹기에 아주 좋은 계절이다.
생굴 한 근 400g(8,800원) 달라고 했더니, 생선코너 총각이 10,500원어치 넘게 담았다.
"왜 이렇게 많이 담아?", "아버님, 만 원만 받을께요..." 짜식, 맨날 아버님이래, 같이 늙어가는 처지에...^^
팽이버섯 네 개가 천 원, 건빵도 네 개가 천 원, 오이가 다섯 개 천 원, 깻잎 열 묶음이 천 원...
저렴한 것은 좋은데, 문제는 딸랑 단 둘이 사는 우리집에서 이런 것들은 너무 많다는 것이다.
이럴 땐 본가를 갈 때 나누어 챙겨 간다. 가져가고 얻어 오고... 요즘은 본가 한 달에 세 번 정도 간다.

본가를 아이와 놀러가 점심으로 가지나물, 마늘쫑 넣은 비빔밥과 삶은 족발을 먹었다.
족발이 조그만 게 아니라 그냥 앞다리 하나 통째를 삶은 것이라 양이 장난이 아니었다.
엄마가 옛날 생각이 나신 듯 말씀하셨다. "너네들 가졌을 때 등뼈와 족발 삶은 것 많이 먹었다..."
딸아이는 전엔 돼지고기 삶은 것 잘 먹었는데 요즘은 별로 안 좋아한다. 그냥 갈비가 최고라고...
그러면서 동네 마트에서 파는 사천 원짜리 족발은 무지 좋아한다. ㅎㅎㅎ 참 식성 웃긴다.^^

간식시간에 생굴을 깨끗이 씻어 초고추장을 찍으며 먹었다.
엄마, 아버지야 당연히 좋아하셨고 나도 맛있게 먹었는데, 딸아이는 아직 굴 맛을 잘 모르는지...
억지로 몇 개 먹였다. "생굴은 비싸서 자주 못 먹는거야, 여름엔 먹고 싶어도 못 먹으니 어여 먹어라..."

한참을 놀고 집으로 와 좀 쉬려니 저녁시간이다.
며칠 전부터 냉장고에 있던 피자를 주기로 약속한 날이라, 식은 피자를 꺼내 데웠다.
식은 피자, 호떡, 호빵, 떡 데우는 법은 아래를 참조하시라.
2009/07/18 - 식은 피자, 호떡, 호빵, 떡 데우는 법


양식과 한식의 환상적인 만남

양식하면 돈가스가 있지만 내 생각에 대표 주자는 피자다.
한식하면 한정식이 있지만 난 생굴과 삶은 돼지고기가 생각난다.


식은 피자를 이렇게 따뜻하고 맛있게 데워 아이에게 주었다.


생굴을 먹고 남은 것을 엄마가 초고추장과 같이 싸주셨다. 족발에서 뜯어낸 고기도...
냉동실에 보관하던 새우젓 조금을 덜어내고 물을 약간 부었다.


짜잔... 양식과 한식의 환상적인 만남 완성.^^
아이가 피자 먹는 중간에 생굴과 족발을 먹였다. 아까보단 많이 적응이 됐는지 그럭저럭 먹어줬다.
아... 사진 보니까 생굴 또 먹고싶다. ㅎㅎㅎ 먹고 싶어도 좀 참아야지... 생굴 너무 비싸다.^^


아래 손가락을 눌러주시면 많은 분들이 이 글을 볼 수 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불탄 2009.12.01 14: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굴을 너무 좋아하는데 포스트를 보고 있으려니 침이 고이네요.
    김장철에 어머니께서는 생굴을 많이 준비하셔서 배추속과 함께 소주나 막걸리 한 잔 건네주시고 했었는데...
    추억이 많이 생각나는 생굴이네요. ㅎㅎ

  3. BlogIcon 언니야는여신 2009.12.01 14: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생굴....
    혼자사는 처지라 사다먹으면 너무 많아서 ㅠ.ㅠ

  4. BlogIcon 하늘엔별 2009.12.01 14: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특이한 조합이네요. ^^

  5. BlogIcon 블루버스 2009.12.01 1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수님 밥상은 단촐한듯 하면서도 없는 거 없이 다 있는 밥상 같습니다.
    지난 주말에 생굴 먹고 싶었는데 다시 또 생굴 먹고 싶어집니다.
    지금이 딱 제철인 듯 싱싱해 보이는걸요...^^

  6. BlogIcon 빨간來福 2009.12.01 16: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악! 제대로 염장공격받고 갑니다. 제가 말씀 드렸죠. 여긴 신선한 생굴 구하기 힘들다구요. ㅠㅠ 책임지세요. 흑흑흑! 제가 생굴을 얼마나 좋아하는데요.

  7. BlogIcon 인디아나밥스 2009.12.01 16: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생굴 참 좋아합니다. 초고추장에 찍어먹으면 시원하고 고소한 맛이 기가막히죠.^^ 근데 생굴 못먹는 사람도 꽤 있더라구요.ㅎㅎ

  8. BlogIcon 레드홀리 2009.12.01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네요.. 저도 굴 좋아하는데. . 굴은 요리할줄 몰라서 좋아해도 못먹는다는.. 그냥.. 삶아 먹는 것인가..

  9. BlogIcon gemlove 2009.12.01 1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군침 흘러요 ㄷㄷ 생굴 초장에 찍어먹으면 거의 죽음인데 ㅎㅎ

  10. BlogIcon 풀칠아비 2009.12.01 1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생굴 좋아하는데... 사달라고 졸라봐야겠습니다. 쩝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11. BlogIcon 악랄가츠 2009.12.01 1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골라먹는 재미가 있군요! >.<

  12. BlogIcon 배살 2009.12.01 2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굴이 먹고싶내요. 쩝쩝..

  13. BlogIcon leedam 2009.12.01 2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갑자기 피자가 먹고싶네요 ㅎㅎ

  14. BlogIcon 지구벌레 2009.12.02 0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생굴하면 사죽을 못쓰는데...으흐...
    정말 요즘 굴 맛있죠...^^.

  15. BlogIcon 라이너스™ 2009.12.02 1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멋진데요^^
    갑자기 배가 고프당.ㅠㅠ

  16. BlogIcon 신럭키 2009.12.02 14: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 어려서부터 굴을 좋아하면 좋을텐데
    피자를 더 좋아하겠죠? 아마도~? (저의 어렸을떄는 생각해보니 ㅋ)

  17. BlogIcon 햄톨대장군 2009.12.02 15: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생굴..사랑합니다!!
    초고추장에 찍어먹는 그맛 ! 카야~~~

  18. BlogIcon 줌마띠~! 2009.12.03 1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 ㅑ~..굴 엄청 좋아하는데..꿀꺽~

  19. BlogIcon contents insurance wikipedia 2012.05.31 1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 사업은 이러한 웹 사이트로 인해 발생합니다. 그것은 십이개월 교육 테마입니다. 그것은 많은 합병증을 해결하기 위해 완전히 내 가족을 지원합니다. 그러므로 놀라운 플러스 확률 패션을 작동하고 너무 빠르다.

  20. BlogIcon display away each of our resources 2012.05.31 1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이 주제에 대한 정보가 많이 온라인 현재 많은 다른 개인보다 확실히 커야합니다. 당신은 실제 세부 언제 짜릿한 수정을 위해 생산하고 다음과 같은 이상을 캡처한

  21. BlogIcon establish ensure 2012.05.31 1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컨텐츠 놀라워! 우리는 전에 telemedicine을 발견하지 않았습니다. 그것은 플러스 영향에게 대부분의 사람들은 작동이 얼마나 사실에 유용합니다. 일반적으로 교육 개발 그룹에 관한와 뒷마당의 정원 치료 협회에서 게시물을 구축합니다. 웹사이트 나에게 잔뜩 도움이 될 것입니다.

 

티스토리 툴바